조회 수 35 추천 수 0 댓글 0

장마 비 사이로 오는 청년들

 

145.jpg

 

장마로 비가 퍼붓습니다.

그런데도 청년들이 새벽에 옵니다.

 

아마도

설교 때 도전을 받고

종종 올리는 페북의 글과

3백의 기드온 용사 단체 카톡방에 올린 글 때문일 것 같습니다.

 

감사한 것은

부족한 목동의 음성을 듣고 따름 입니다.

 

우리는 음성을 들으면 움직여야 합니다.

특히, 성령님의 음성에 더 민감해야 합니다.

 

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들으며 반응해야 합니다.

반응하면 조금씩 살아납니다.

 

듣고도 도전 받고도 계속 가만히 있으면

죽은 시체놀이 하다가 정말 그런 삶으로 일관되게 살아갈 수 있습니다.

 

틀이 있어야 합니다.

습관이 바뀌어야 인격이 바뀌고

인격이 바뀌면 인생이 바뀌는 것 입니다.

 

변화는 작은 음성에 순종하고 자신을 쳐 복종시킬 때 일어나는 것 입니다.

 

분주하게만 살지 말고 분별하면서 살아야 합니다.

그러기 위해

깊은 기도의 세계에 우리 자신을 던져야 합니다.

 

-김영한 목사님 순금이 묵상 중에서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
471 [156] 공동체의 핵심은? file 김수경 2018.07.18 21
470 [149] 아직 청년 혹 이미 노인 file 김수경 2018.07.11 25
469 [148] 한 사람의 법칙 file 김수경 2018.07.11 19
468 [147] 와인이 되는 법? file 김수경 2018.07.11 11
467 [146] 매주 한 끼 먹고? file 김수경 2018.07.11 15
» [145] 장마 비 사이로 오는 청년들 file 김수경 2018.07.06 35
465 [144] 특별한 시간을 주님께 file 김수경 2018.07.06 14
464 [143] 신앙은 기다림 file 김수경 2018.07.06 12
463 [142] 조심해야 할 만남 file 김수경 2018.07.06 18
462 [141] 성장은 어디에서? file 김수경 2018.07.06 14
461 [140] 삶을 드리지 않으면서... file 김수경 2018.07.06 17
460 [139] 광야 file 김수경 2018.07.06 12
459 [138] 세 사람의 공통점 file 김수경 2018.07.06 13
458 [137] 사람의 평가 file 김수경 2018.06.22 36
457 [136] 가지치기 file 김수경 2018.06.19 18
456 [135] 쌓여야 file 김수경 2018.06.19 17
455 [133] 맛 없는 약 먹기? file 김수경 2018.06.19 12
454 [132] 위약 효과? file 김수경 2018.06.19 12
453 [131] 롤러코스터 즐기기 file 김수경 2018.06.14 32
452 [130] 용인 되는 때 file 김수경 2018.06.14 13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25 Next
/ 25

로그인

회원가입